‘1조 원대 투자 사기’ 화장품 회사 수사 종결…재판행

사기 행각을 벌여 1조 2천억 원이 넘는 투자금을 끌어모은 화장품 회사 아쉬세븐에 대해 검찰이 수사를 마무리하고 구속 수사를 받던 임원 5명과 법인을 오늘 재판에 넘겼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