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동수사서 뺀 ‘감금’ 혐의 포함해 이석준 송치

신변보호 대상인 여성의 가족을 숨지게 한 이석준 사건이 검찰로 넘어갔습니다. 피해 여성의 아버지가 처음 이석준을 신고했을 당시 인정되지 않았던 감금 혐의도 추가돼, 초기 조사가 부실했던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