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흥업소 점주들 “더는 버틸 수 없다…’위드 코로나’ 해야”

유흥업소 점주들이 코로나19 상황에서 정부의 집합금지 조치로 영업에 큰 타격을 입었다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습니다. 한국유흥음식업중앙회는 오늘 서울 강북구 한 나이트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강제 집합금지는 사형선고와 마찬가지”라며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게 대통령이 결단을 내려달라”고 호소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