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1천222명 신규 확진…’감염경로 모름’ 절반

추석 연휴가 끝난 후 서울의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지고 있는 가운데, 감염 경로가 파악되지 않은 신규 확진자의 비중이 절반을 웃돌았습니다. 서울의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처음으로 1천 명을 넘었고 검사 인원은 이틀 연속으로 10만 명을 넘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