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노총 ‘2만 명’ 도심 기습 집회…일대 교통 큰 혼잡

전태일 열사 51주기인 오늘, 민주노총이 노동자대회를 열었습니다. 당초 집회 장소는 여의도였지만 경찰이 막자 동대문으로 장소를 변경했고, 2만여 명이 모이는 과정에서 큰 혼잡이 빚어졌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