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흑석시장 이불 가게서 불…한때 대응 1단계, 2명 부상

오늘 오전 6시 35분쯤, 서울 동작구 흑석시장의 이불 가게에서 난 불이 약 3시간 20분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옆 점포에 있던 70대 여성 1명이 연기를 마시고 의식을 잃어 병원으로 옮겨졌는데, 현재 의식이 돌아온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