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만배, 언론사주와 수십억 거래”…돈 성격 조사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화천대유 소유주 김만배 씨와 한 언론사 사주 사이에 거액이 오간 사실을 파악하고 돈거래의 성격과 내용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