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품 수수’ 박영수 전 특검 등 6명 검찰 송치

경찰이 가짜 수산업자 김 모 씨를 비롯해 김 씨에게 금품을 받은 혐의로 박영수 전 특검과 검사, 언론인 등 7명을 검찰에 넘겼습니다. 김 씨로부…

기사 더보기